‘투깝스’ 이호원 “조정석 껌딱지로 활약, 많이 배우고 있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새 월화드라마 '투깝스'에 출연할 배우 이호원/제공=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

MBC새 월화드라마 ‘투깝스’에 출연할 배우 이호원/제공=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

배우 이호원이 MBC 새 월화드라마 ‘투깝스'(극본 변상순, 연출 오현종)의 첫 방송을 앞두고 “많이 배우고 있다”고 밝혔다.

이호원의 소속사 글로리어스 엔터테인먼트는 27일 이호원의 모습이 담긴 ‘투깝스 D-DAY’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 속 이호원은 “안녕하세요, MBC 투깝스에서 독고성혁 역을 맡은 이호원입니다. 반갑습니다”라고 인사했다. 이어 “독고성혁은 차동탁(조정석) 형사의 껌딱지 파트너 형사이다. 차동탁 형사를 존경해서 졸졸 따라다니며 ‘무한 리스펙트’하고 많이 배우고 싶어 하는 쾌활한 친구이다”라고 자신이 맡은 캐릭터를 소개했다.

그는 “전작인 ‘자체발광 오피스’의 장강호 역은 소심함을, ‘초인가족 2017’의 이귀남 역은 시크함을 살려 연기했다. 이번 ‘투깝스’의 독고성혁은 쾌활하고 명랑한 친구라서 밝은 모습을 살려 연기로 보여드릴 수 있어서 기쁘고 감사한 마음이다” 라며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또 “밝고 긍정적인 촬영장 분위기 덕분에 많이 배우고 즐겁게 촬영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호원은 “저희 투깝스 11월 27일 첫 방송 예정이니 많은 시청 부탁드립니다. 저 독고성혁 또한 유심히, 관심 있게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 파이팅!”이라고 외치며 영상을 마무리했다.

보이그룹 인피니트 출신의 이호원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97’를 통해 연기자로 주목을 받기 시작했다. 이후 MBC ‘자체발광 오피스’, SBS ‘초인가족 2017’에서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였다. 가수와 배우 두 영역에서 모두 두각을 나타낸 그가 ‘투깝스’에선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된다.

이호원이 출연하는 ‘투깝스’는 27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