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빈, 신생 기획사 손잡고 새로운 도약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배수빈 / 사진제공=오리진엔터테인먼트

배수빈 / 사진제공=오리진엔터테인먼트

배우 배수빈이 신생 기획사 오리진엔터테인먼트(ORIGIN Entertainment)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

오리진엔터테인먼트는 27일 오전 공식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배우 배수빈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탄탄한 연기 내공은 물론 다채로운 매력을 지닌 명품배우 배수빈과 함께 하게 돼 영광”이라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배수빈은 끊임없이 노력하는 배우”라고 두터운 신뢰를 드러내며 “향후 다양한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며, 든든한 파트너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배수빈은 2002년 중국CCTV ‘기억의 증명’을 통해 데뷔한 이래 드라마 ‘남자가 사랑할 때’ ‘주몽’ ‘찬란한 유산’ ‘동이’ ‘49일’ ‘비밀’ ‘내 마음 반짝반짝’ 등과 영화 ‘걸프렌즈’ ‘무서운 이야기’ ‘26년’ ‘마이 라띠마’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하며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으로 명실상부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 해왔다. 또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어 연극, 뮤지컬 무대까지 활동영역을 넓혀 장르를 불문하고 다방면에서 활약하고 있다.

올해는 영화 ‘대립군’과 뮤지컬 ‘컨택트’에 출연했으며 현재 신중히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