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에서 발견한 B.A.P 영재의 진가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B.A.P 영재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B.A.P 영재 / 사진제공=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그룹 B.A.P 영재가 ‘복면가왕’을 통해 뛰어난 실력을 입증했다.

영재는 지난 26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 복면가수 ‘조기축구회’로 출연했다. 소울풀한 창법과 감미로운 음색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이날 영재는 이적의 ‘Rain’을 통해 힘 있는 보컬을 선보였다. 이후 솔로 무대에서는 태양의 ‘I Need A Girl’을 열창해 무대 매너까지 자랑했다. 특히 영재의 섬세한 표현력과 매력적인 음색이 관객들과 연예인 판정단을 사로잡았다.

영재는 복면을 벗은 뒤 “오롯이 노래에만 집중할 수 있었다”며 “많은 분들께 제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고 남다른 소회를 털어놨다.

‘복면가왕’으로 팀의 메인보컬로서 진가를 발휘한 영재는 오는 12월 B.A.P의 여덟 번째 싱글앨범으로 완전체 컴백을 앞두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