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믹스나인’ 수란, 카리스마+폭풍 칭찬… ‘츤데레 선생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제공=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사진제공=JTBC ‘믹스나인’ 방송화면

가수 수란이 JTBC ‘믹스나인’을 통해 ‘츤데레 보컬 선생님’이란 별명을 얻었다.

지난 26일 방송된 ‘믹스나인’에서는 수란이 포지션 배틀을 준비하는 연습생들의 보컬 트레이너로 활약했다.

수란은 2NE1의 ‘아파’를 준비하는 보컬팀 연습생들을 중간 점검했다. 무대를 지켜본 뒤 “에너지가 좋고, 서로 같이 즐기면서 하는 것이 느껴져서 좋다”라며 격려와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런 반면 부족한 점이 있는 연습생에게는 직접 1대1 코칭을 해주는 등 도움을 줬다.

또 본무대를 앞둔 연습생들의 리허설 현장에 직접 찾아가 무대를 꼼꼼히 지켜보는 등 트레이너로서 최선을 다했다. 이에 수란은 방송 직후 국내 포털 사이트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는 등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 냈다.

수란은 지난 6월 첫 미니앨범 ‘Walkin’의 선 공개곡 ‘오늘 취하면(Feat. 창모)’과 타이틀곡 ‘1+1=0(feat. DEAN)’을 통해 연달아 음원차트 1위를 기록하고 최근 발매한 ‘러브스토리(feat. 크러쉬)’까지 차트에서 호성적을 거두며 음원 강자로 자리잡았다.

팝, 힙합, 재즈, 알앤비, 일렉트로닉 등 다양한 장르를 섭렵하며 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입증해온 수란은 ‘믹스나인’의 연습생들에게 그 동안 쌓아온 보컬 노하우를 전수하며 주목받고 있다.

수란이 보컬 트레이너로 다양한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JTBC ‘믹스나인’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