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외사친’ 심상정 “오랫동안 일상의 삶을 많이 놓치고 살았다”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JTBC '나의 외사친' 방송화면

사진=JTBC ‘나의 외사친’ 방송화면

심상정의 외사친을 찾아 나섰다.

26일 방송된 JTBC ‘나의 외사친’에서는 국회의원 심상정이 출연했다.

심상정은 “특별히 외국 사람 친구를 사귈 기회가 없었다. 오랫동안 일상의 삶을 많이 놓치고 정치인으로 살았기 때문에 많은 것들이 낯설다”고 밝혔다.

이어 여행을 떠날 준비를 하는 심상정의 모습이 공개됐다. 아들과 남편은 “알아서 잘 할 것 같다”라며 “평소에소 새벽에 나가서 저녁 늦게 들어오기 때문에 외국에 나가도 똑같은 것 같다”고 쿨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