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과의 약속” 엑소 세훈, 복근 노출에 뜨거운 함성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엑소 세훈이 네 번째 단독 콘서트에서 복근을 공개했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엑소 세훈이 네 번째 단독 콘서트에서 복근을 공개했다.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의 멤버 세훈이 복근을 공개했다.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서울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엑소의 네 번째 단독 콘서트 ‘엑소 플래닛#4 –디 엘리시온-’이 진행됐다. 엑소는 약 3시간 동안 32곡을 소화하며 화려한 공연을 완성했다.

세훈은 공연 중 상의를 탈의, 운동으로 만든 복근을 공개해 팬들의 함성을 자아냈다. 세훈은 공연에 앞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작년 앙코르 콘서트 때 팬들과 한 약속을 지킨 것뿐이다.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 세훈은 자신이 작사에 참여한 신곡 ‘고(GO)’에 대해 “가사를 들어보면 멤버들과 팬들을 생각하며 썼다. 가사가 굉장히 추상적이고 포괄적이다. 해석하기 나름이다”고 밝혔다. 세훈은 팬들이 각자 나름대로 해석한 것을 방해하고 싶지 않다며 가사의 뜻을 설명하지 않았다.

서울 공연을 마친 엑소는 12월 새 미니앨범을 발매하며, 같은 달 22~24일 일본 후쿠오카 공연을 해외 투어를 앞두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