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디오 “청룡영화제 신인상, 작품으로 인정 받고 있어 행복”

엑소,디오,콘서트기자회견

그룹 엑소 디오가 26일 오후 서울 고척스카이돔 다이아몬드홀에서 열린 네 번째 단독 콘서트 ‘엑소 플래닛(EXO PLANET) #4 -디 엘리시온(The EℓyXiOn)-‘ 기자회견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그룹 엑소의 멤버 디오가 “공감을 줄 수 있는 배우가 되겠다”고 밝혔다.

디오는 26일 서울 고척동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엑소 네 번째 단독 콘서트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디오는 지난 25일 콘서트 참석으로 직접 받지 못했던 청룡영화상 신인남우상을 언급하며 “정말 의미 있는 상을 받았다”고 말했다.

디오는 “작품으로서 조금씩 인정 받고 있다는 것에 굉장히 행복하다”며 “앞으로도 더 많이 경험하고 노력해서 내 연기를 보는 사람들에게 공감을 줄 수 있는 배우가 되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디오가 소속된 엑소는 26일 공연 끝으로 3일간에 걸쳐 진행된 네 번째 단독 콘서트 서울 공연을 마무리한다. 이후 다음달 22~24일 일본 마쿠하리 멧세 후쿠오카 공연을 시작으로 해외 투어를 진행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