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스퍼라디오’ 손효규, “제이래빗 ‘특별한 바램’, 위로를 준 곡”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손효규 / 사진=네이버 V앱 캐스퍼라디오 영상화면 캡처

가수 손효규 / 사진=네이버 V앱 캐스퍼라디오 영상화면 캡처

가수 손효규가 제이래빗의 ‘특별한 바램’을 위로를 준 곡으로 꼽았다.

손효규는 25일 네이버 ‘V앱’ 캐스퍼라디오에 일일DJ로 등장해 데뷔곡은 물론 자신이 좋아하는 곡들을 소개하며 팬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지난 10년간 수많은 거리에서 버스킹을 해오며 어느새 페이스북에서 10만 팔로워를 보유하게 된 그지만 그도 힘들었던 시간이 있었다고 밝혔다.

손효규는 “어느 순간 다른 사람과 나 자신을 늘 비교하게 됐다. ‘저 사람이 가는 곳은 나는 못 가’라고 생각하는 식이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그때 라디오에서 이 노래가 흘러나왔는데 한 가사가 제 마음속으로 파고들었다”며 “‘나는 행복한 내 삶에 유일한 사람이죠’라는 가사였다. 가사에 위로를 많이 받은 곡이고 제가 정말 많이 좋아하는 노래”라고 ‘특별한 바램’을 설명했다.

손효규는 25일 거미의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를 리메이크한 동명의 디지털 싱글을 정오에 발매하며 정식 데뷔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