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명수, 미담 돌려막기? “모르겠어요 약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 사진=MBC ‘무한도전’ 방송화면 캡처

MBC ‘무한도전’에서 박명수가 미담 돌려막기 논란에 나혼자패밀리 고장환 패러디로 답해 웃음을 안겼다.

25일 방송된 ‘무한도전’에서 박명수는 갑자기 찾아온 유재석과 함께 근처 숲으로 갔고 유재석은 “‘미담 돌려막기’ 논란이 있다”고 운을 뗐다. 유재선의 ‘잠깐만’ 인터뷰 코너에서 였다.

‘무한도전’ 뉴스룸에서 팩트 체크를 해보니 박명수는 좋지 않은 기사가 나거가 비판이 세질 때 몇 시간 이후 미담 기사가 나는 경향이 있었다. 최근에는 기사가 난 후 박명수 매니저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싼 기기를 선물받은 인증샷을 올리기도 했다.

이에 박명수는 고장환의 말투를 따라하며 “모르겠쒀여”라고 말해 웃음을 유발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