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둥, 최수종♥하희라 부부와 연탄 배달 봉사 근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천둥, 조태관, 하희라, 최수종(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 사진제공=최수종 인스타그램

천둥, 조태관, 하희라, 최수종(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 사진제공=최수종 인스타그램

천둥, 조태광이 최수종, 하희라 부부와 연탄 배달 봉사활동을 다녀왔다.

배우 최수종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탄봉사. 상계동. 선한 영향력. 축복의 통로. 돕는 베필. 사랑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수수한 차림을 하고 있는 네 사람은 환한 웃음으로 봉사의 기쁨을 표현했다.

지난 8월 종영한 MBC ‘죽어야 사는 남자’에 출연했던 조태관은 최수종의 조카이고, 천둥은 지난 2015년 종영된 MBC 드라마 ‘여자를 울려’에서 하희라 아들로 출연해 인연을 맺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