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8th 청룡상] ‘형’ 도경수 ‘박열’ 최희서, 남녀신인상 수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제38회 '청룡영화상' 방송 캡쳐

/사진=SBS 제38회 ‘청룡영화상’ 방송 캡쳐

배우 도경수와 최희서가 제38회 청룡영화상 남녀신인상을 수상했다.

도경수와 최희서가 25일 서울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열린 제 38회 청룡영화상에서 남녀신인상을 수상했다.

‘형’으로 남자신인상을 수상하게 된 도경수는 엑소 콘서트로 불참했다. 대신 그와 절친한 조인성이 대리수상했다.

조인성은 “지금 콘서트 중이라 못 올 것 같다고 해서 혹시 받으면 ‘내가 받아줄게’ 했는데 그 약속을 제가 친하다는 이유로 올라왔다. 잘 전달해주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열’로 여자신인상을 수상하게 된 최희서는 “‘박열’과 가네코 후미코를 세상에 나오게 만든 이준익 감독 감사하다. 함께 만든 배우, 스태프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많은 사람들을 만나고 헤어지고 많은 캐릭터를 만나고 헤어지게 될 것 같다. ‘박열’의 가네코 후미코 만큼은 헤어지기 싫다. 내 마음속에 영원히 담아두고 싶다”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