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영애16’, 스틸컷으로 먼저 살펴보는 ‘영애’ 고군분투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막영애16' / 사진제공=tvN

‘막영애16’ / 사진제공=tvN

tvN ‘막돼먹은 영애씨 16’를 미리 엿볼 수 있는 영애(김현숙 분)의 스틸컷이 공개돼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더한다.

tvN ‘막돼먹은 영애씨'(이하 ‘막영애’)는 2007년 4월 첫 방송된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다. 대한민국 대표 노처녀 ‘이영애'(김현숙)를 중심으로 펼쳐지는 직장인들의 애환과 여성들의 삶을 현실적으로 담아내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오는 12월 4일(월) 첫 방송을 앞둔 ‘막영애 시즌16’은 앞서 영애와 승준(이승준 분)의 ‘전쟁 같은 결혼’을 암시하는 메인 포스터를 공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시즌 영애의 러브스토리는 어떤 변화를 맞을지, 매시즌 시청자들의 폭풍 공감을 자아냈던 직장 이야기는 어떻게 그려질지 많은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것.

지난 시즌에서 영애는 이직, 승진, 창업 셰어오피스 등 다사다난한 회사생활을 이어나가며 시청자들의 큰 공감을 자아냈다. ‘막영애 16’에서는 어느덧 3년차가 된 ‘이영애 디자인’ 대표 ‘영애’의 모습이 보다 현실감 있게 그려질 예정이다. 집 방을 사무실로 꾸며 매제 혁규(고세원)와 함께 불황과 싸우며 ‘이영애 디자인’을 이끌어 나가는 것.

이번에 공개된 스틸컷은 영애의 고군분투기를 미리 엿볼 수 있어 눈길을 끈다. 거리에서 직접 판촉 행사에 나선 모습이나 사뭇 진지한 표정으로 혁규와 대화를 나누고 있는 사진이 시선을 사로잡는 것. 또한 김재화의 옆에서 메모를 하고 있는 영애의 모습은 ‘이영애 디자인’ 대표로서의 활약상을 기대하게 만든다.

‘막영애16’을 연출하는 정형건PD는 “그간 ‘막영애’에서는 직장생활의 리얼하고 다양한 모습들을 그리며, 일상에 지친 시청자들에게 현실감 있는 공감과 위로를 전하고자 했다”며 “이번 시즌에서는 공감도를 더한 현실밀착형 직장 에피소드가 펼쳐질 것이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인생 2막을 맞이한 영애와 주변 인물들의 고군분투를 담아낼 tvN 새 월화드라마 ‘막영애 시즌16’은 ‘이번 생은 처음이라’ 후속으로 오는 12월 4일(월) 밤 9시 30분 처음 방송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