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Likey’, 빌보드 재팬 ‘핫 버즈 송’ 차트 3주 연속 1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트와이스/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제공=JYP엔터테인먼트

트와이스가 ‘Likey’로 빌보드 재팬 핫 100 중 ‘핫 버즈 송(HOT BUZZ SONG)’ 차트서 3주 연속 1위를 질주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핫 버즈 송’ 차트는 빌보드 재팬 핫 100을 구성하는 데이터 중 주간 다운로드, 트윗수, 동영상 재생수만을 기준으로 한 주간 가장 화제가 된 곡을 집계하는 차트. ‘Likey’는 이달 27일 기준 이 차트서 1위에 랭크되며 3주 연속 선두를 고수했는데, 이는 비 일본어곡으로는 이례적인 케이스라 더욱 눈길을 모은다.

빌보드재팬 홈페이지는 지난 23일 ‘데일리 뉴스’ 코너를 통해 이같은 사실을 전하면서 트와이스의 현지 인기를 다시금 조명했다.

빌보드재팬은 “‘Likey’가 이번주도 주간 동영상 재생 수, 트윗 선두를 달렸다. 동영상 재생수 521만회에 달한다”며 “동영상 재생수에서는 8주 연속 1위를 차지했는데 (Likey)가 ‘TT’를 넘는 롱런 히트작이 될 지 주목을 받고 있다”고 소개했다.

트와이스는 지난 6월 28일 일본서 발매한 데뷔 베스트앨범 ‘#TWICE’, 지난달 18일 공개한 일본 첫 오리지널 싱글 ‘One More Time’으로 일본 레코드협회로부터 각각 플래티넘 인증을 받았다. 이를 통해 트와이스는 한국 걸그룹으로서는 최초로 같은 해 싱글과 앨범 모두 플래티넘 인증 획득 및 일본 첫 앨범과 첫 싱글을 모두 플래티넘으로 등극시킨 한국 최초 아티스트가 됐다.

이같은 인기를 바탕으로 트와이스는 다음달 31일 일본 최대 공영방송 NHK의 연말 대표 특집 프로그램인 ‘홍백가합전’에 한국가수로는 6년만에 입성하게 됐다. 데뷔년에 ‘홍백가합전’ 출연을 이뤄낸 것 역시 한국 아티스트 중 최초다.

트와이스는 지난달 30일 정규 1집 앨범 ‘트와이스타그램’을 발매했고 타이틀곡 ‘라이키’로 음악방송에서 6관왕을 차지하는 등 꾸준한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또 유튜브에서 ‘라이키’ MV가 K팝 걸그룹 중 최단 기간 8000만뷰를 돌파하면서 6연속 1억뷰 달성을 향해 숨가쁘게 달려가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