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무한뉴스’로 시동 건다…25일 방송 재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무한도전' 무한뉴스 /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무한뉴스 /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이 다음주 본격적인 방송을 앞두고 ‘무한뉴스’로 그동안의 소식을 전한다.

25일 방송되는 ‘무한도전’에서는 멤버들과 ‘무한도전’의 근황이 다채로운 뉴스 형식으로 공개된다.

MBC 뉴스센터에 모인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 다섯 멤버들은 조세호와 관련 뉴스를 함께 보며 12주 간 못다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앞서 공개된 것처럼 유재석의 ‘마이크출동 잠깐만’을 통해서는 멤버들의 근황과 다짐을, ‘국민의원’ 편에 출연했던 국회의원 5인과 재회하면서는 연중기획 체크를,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에 참여한 무한도전의 소식 등을 전할 예정이다.

그런 가운데 뉴스센터에 모인 멤버들의 다양한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다함께 ‘무한도전’을 외치는 멤버들의 반가운 모습과 함께 당구를 치는 듯한 박명수의 모습과 그를 바라보며 웃음을 참지 못하는 유재석의 모습이 시선을 끈다.

이는 방송 재개의 기쁨을 온몸으로 표현하는 박명수의 모습이 담긴 것으로 그는 한 유명 변비약 광고를 패러디해 “파업 비켜~”를 외쳤다.

자신을 ‘낄끼빠빠(낄 데 끼고 빠질 데 빠진다는 의미의 신조어)’라고 칭하며 녹화 끝까지 안 가고 버티던 조세호는 끊임없이 흘러나오는 뉴스에 “뉴스가 왜 이렇게 길어~”라며 발을 빼려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무한도전’은 “그동안 기다려 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너무 감사드린다”면서 “다음주 본격적인 방송에 앞서 멤버들과 ‘무한도전’의 소식 등을 전하는 ‘무한뉴스’로 멤버들과 함께 다시 달릴 채비를 마쳤다. 반가운 멤버들의 모습을 방송으로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무한뉴스’가 방송되는 ‘무한도전’은 25일 오후 6시 25분에 MBC에서 방영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