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그맘’ 권현빈, 박한별의 ‘남사친’으로…”비밀 지켜줄게요”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 방송 화면 캡쳐

MBC 예능드라마 ‘보그맘'(극본 박은정·최우주, 연출 선혜윤·조록환)의 권현빈과 박한별이 우정을 나눴다.

권현빈은 24일 방송된 ‘보그맘’에서 보그맘(박한별)과 산속에서 있었던 일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산속에서 보그맘이 로봇이라는 것을 알게 됐던 것.

권현빈은 ‘나는 아무도 모르는 비밀을 챙겨주는 멋진 친구가 되고 싶어’라고 생각하며 산속에서의 일을 이야기하려는 보그맘에게 “굳이 말하지 않아도 돼요”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나는 사실 야맹증이 있다”며 그날 아무것도 보지 못했음을 간접적으로 말했다.

이를 들은 보그맘은 권현빈이 거짓말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았지만 그의 진솔한 마음을 받아들였다. “학부모와 교사가 아닌 특별한 친구 사이가 되고 싶다”는 권현빈의 말에 보그맘은 “권현빈 선생님도 이미 제 ‘남사친’으로 저장됐다”고 말해 그를 기쁘게 했다.

권현빈은 “사이보그의 1호 친구가 됐다”며 설레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