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후의 돈VS이태환의 책임감…신혜선의 선택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쳐

KBS2 ‘연예가중계’ 방송 화면 캡쳐

KBS2 ‘연예가중계’에서 KBS2 토일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 출연 중인 세 배우를 만났다.

신혜선·박시후·이태환은 24일 방송된 ‘연예가중계’에 출연해 ‘황금빛 내 인생’에 대한 전반적인 이야기를 나눘다.

극중 최도경 역을 맡은 박시후는 “선우혁(이태환)이 나의 강력한 라이벌로 떠오르고 있다”고 말하며 긴장했다. 이어 “도경은 우혁보다 돈이 많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선우혁 역의 이태환은 “내가 맡은 우혁은 도경보다 책임감이 있다”며 “자수성가의 아이콘이다”이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극중 두 배우의 사랑을 받는 신혜선은 “우혁은 예전부터 알던 사이여서 편한 맛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도경은 차가운 도시 남자 같다. 나한테만 따뜻할 거 같은 매력이 있다”고 답하며 “하지만 난 둘 다 좋다”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세 배우가 출연 중인 KBS2 토일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오후 7시 55분 방송 중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