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가 나타났다…트와이스, ‘뮤뱅’서 ‘라이키’로 매력 발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트와이스/KBS2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쳐

트와이스/KBS2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쳐

그룹 트와이스가 24일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가수와 MC를 오가며 활약했다.

트와이스는 ‘뮤직뱅크’에서 첫 번째 정규음반 ‘트와이스타그램’의 타이틀곡 ‘라이키(Likey)’를 열창했다. 또 멤버 정연, 사나는 ‘뮤직뱅크’의 특별 MC로 활약해 이목을 끌었다.

발랄한 의상을 입고 나온 트와이스는 사랑스러운 표정과 깜찍한 안무로 팬들의 환호를 얻었다. 다양한 포인트 안무와 모모의 강렬한 춤이 돋보였다.

‘라이키’는 퓨처 일렉트로 팝 장르의 곡으로, 트와이스의 상큼한 매력을 고스란히 담았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