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오늘(24일) 첫방! 배우들의 본방사수 청원샷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JTBC ‘언터처블’의 인증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JTBC ‘언터처블’의 인증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JTBC 새 금토드라마‘언터처블’(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의 배우들이 첫 방송을 앞두고 대본에 싸인을 한 인증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언터처블’의 주연 진구·김성균·고준희·정은지를 비롯해 조연 배우 박근형·최종원·신정근·손종학·박원상·진경·이재원까지 본 방송을 시청을 호소하고 있다.

진구는 옅은 미소와 함께 묘한 표정을 지어 보였고, 김성균은 자신만만한 미소를 짓고 있다. 고준희는 극중 전 대통령의 딸답게 고급스러운 느낌과 범접할 수 없는 분위기를 자아낸다. 정은지는 보조개가 돋보이는 미소를 선사한다.

두 원로배우 박근형·최종원의 미소에선 인자함과 카리스마가 느껴진다. 손종학은 극 중 아들인 이재원과 어깨동무를 하고 활짝 웃고 있다. 맡은 역할마다 남다른 존재감을 드러내는 조연 배우 신정근·박원상·진경의 인증 사진 또한 시선을 끈다.

제작진은 “’언터처블’의 탄탄한 스토리와 이를 꽃피워 줄 배우들의 연기를 보장한다”며 첫 방송에 대한 관심을 요청했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집안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진구)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김성균)의 이야기다. 24일 오후 11시 첫 방송을 시작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