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찬영, ‘의문의 일승’ 출연 확정…윤균상 아역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의문의 일승' 윤균상 아역으로 출연하는 배우 윤찬영 / 사진제공=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SBS ‘의문의 일승’ 윤균상 아역으로 출연하는 배우 윤찬영 / 사진제공=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

아역배우 윤찬영이 SBS 새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 (극본 이현주, 연출 신경수)에 윤균상의 아역으로 출연한다.

소속사 스노우볼엔터테인먼트는 2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윤찬영이의문의 일승의 윤균상의 어린 시절 ‘김종삼·오일승’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오는 27일 첫 방송을 내보내는의문의 일승은 가짜 형사 ‘오일승의 인생 몰빵 배짱 활극. ‘누명 쓴 사형수에서 ‘어쩌다 탈옥수가 된 의문의 한 남자가 ‘가짜 형사 오일승이 되어 숨어 있는 적폐들을 쳐부수는 이야기를 그린다.

윤찬영은 2014 MBC ‘마마에 이어육룡이 나르샤’ ‘왕은 사랑한다’ ‘낭만닥터 김사부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최근 임수정과 모자 호흡을 맞춘 영화 ‘당신의 부탁’ 촬영을 마친 그는 이번 드라마를 통해 한 층 깊어진 폭넓은 감성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의문의 일승제작사 측은 “극 중 김종삼·오일승은 누명 쓴 사형수에서 가짜 형사가 되어 살아가는 인물로 극적인 신분 변화를 보여주는 만큼 아역에서 성인으로의 흐름이 중요하다 “윤찬영이 깊은 감성연기는 물론 카리스마 있는 액션까지 동시에 보여 줄 것이라고 밝혔다.

의문의 일승은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