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재, ‘마더’ 출연…이보영 조력자役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N '마더'에 캐스팅된 배우 김영재 /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레진엔터테인먼트

tvN ‘마더’에 캐스팅된 배우 김영재 / 사진제공=UL엔터테인먼트,레진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영재가 tvN 새 수목드라마마더에 출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는 24일 보도자료를 통해김영재가마더에 캐스팅됐다극 중 수진(이보영)이 근무하는 대학의 조류학 연구실 선배 은철로 등장한다고 밝혔다.

‘마더는 도쿄 드라마 어워드 4관왕 등 작품성과 화제성이 검증된 일드를 원작으로 한다. 상처 받은 소녀(허율)를 위해 그 소녀의 엄마가 되기로 한 여자(이보영)의 이야기를 그리며 앞서 이혜영, 고성희, 이재윤 등도 출연을 확정했다.

김영재가 연기하는 은철은 수진의 가까이에서 그녀의 생각을 제일 먼저 깨닫고 수진을 돕는 믿음직한 인물이다.

김영재는 올해 초 개봉한 영화재심을 시작으로침묵채비까지 쉼없는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현재는 영화리메인의 촬영과 더불어 드라마마더에 캐스팅 돼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마더슬기로운 감빵생활후속으로 2018 1월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