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주행 아이콘’ 멜로망스, OST 강자로 ‘우뚝’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멜로망스 / 사진제공=광합성

멜로망스 / 사진제공=광합성

지난 7월 발매한 미니앨범 ‘Moonlight’의 타이틀곡 ‘선물’로 2017년 하반기 음원차트를 역주행하며 대세로 떠오른 멜로망스가 이번엔 OST 강자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멜로망스의 드라마 OST 공습의 시작은 웹드라마인 ‘옐로우’의 OST 삽입곡인 ‘짙어져’였다. ‘짙어져’는 음원 발매 전에 드라마에서 먼저 공개되며 많은 네티즌들의 ‘발매 요청’이 속출한 바 있다. 멜로망스는 옐로우 종영 이후 팬미팅에서도 축하공연을 선보이며 의리를 지키기도 했다.

이후 멜로망스는 정소민, 이민기 주연의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한예슬, 김지석 주연의 MBC 월화드라마 ’20세기 소년소녀’의 OST에 참여했다. 특히 ‘사랑하고 싶게 돼’란 곡으로 참여한 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의 14일 방송분에선 정소민과 이민기가 데이트를 하는 장면에 멜로망스가 깜짝 출연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멜로망스의 소속사 광합성은 “많은 작품에서 멜로망스의 음악과 목소리를 많이 찾아주시고 있다”며 여전히 러브콜이 끊이지 않음을 넌지시 밝혔는다.

멜로망스는 12월 29일부터 31일까지 펼치는 연말 단독 콘서트 ‘선물’을 준비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