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 시스터즈’ 한영 “작품 위해 출연 중인 예능에서 하차”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제공=SBS

/사진제공=SBS

한영이 ‘해피 시스터즈’를 위해서 출연 중인 예능에서 하차했다고 밝혔다.

한영은 2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13층홀에서 열린 SBS 새 아침연속극 ‘해피 시스터즈’(극본 한영미, 연출 고흥식 민연홍)에서 “처음에는 주연자리가 와 닿지 않았다”고 말문을 열었다.

한영은 “대본 받고 촬영에 임하면서 무게감이 있는 역할이라는 걸 깨달았다. 내가 준비를 철저히 하지 않으면 많은 제작진, 배우들에게 폐를 끼치겠구나 싶어서 생각을 다 비웠다”고 말했다.

이어 “하던 예능에서도 하차했다. ‘해피 시스터즈’에만 쏟아 붓겠다는 각오로 하고 있다”며 “그렇게 해도 따라갈 수 있을까 싶다.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해피 시스터즈’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전하는 유쾌, 상쾌, 통쾌한 해피바이러스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12월4일 오전 8시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