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 시스터즈’ 이시강 “연상과의 연애경험…캐릭터에 도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사진=SBS

배우 이시강이 과거 연상과 연애를 많이 한 것이 캐릭터에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시강은 2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13층홀에서 열린 SBS 새 아침연속극 ‘해피 시스터즈’(극본 한영미, 연출 고흥식 민연홍)에서 “어렸을 때부터 7살~8살 연상의 누나들을 많이 만난 경험이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시강은 “연상과의 연애 경험 덕분에 캐릭터를 좀 더 표현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극중 이시강은 그룹 TMO의 미래 최고 경영자이자 현재는 본부장 민형주 역을 맡았다. 평소엔 장난기가 많지만 알고 보면 깊은 속내를 가진 남자다. 윤예은(심이영)을 짝사랑하는 역할이다.

이어 “평소에 존경하던 심이영 선배와 함께 호흡을 맞추게 돼서 기쁘다”며 “(심이영 남편) 최원영 선배도 존경한다”고 덧붙였다.

‘해피 시스터즈’는 이 시대를 살아가는 여자들이 전하는 유쾌, 상쾌, 통쾌한 해피바이러스를 담은 작품으로 오는 12월4일 오전 8시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