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12주 만의 컴백… MBC 뉴스센터 입성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무한도전' 스틸컷 /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촬영 현장 사진 / 사진제공=MBC

MBC ‘무한도전’이 돌아온다. 매주 토요일 저녁 시청자들의 웃음을 책임졌던 ‘무한도전’이 12주 만에 방송을 재개한다. 오는 25일 ‘무한뉴스’로 화려한 귀환을 알린다.

이번 ‘무한뉴스’는 MBC 뉴스센터에서 촬영됐다. 유재석의 ‘길거리 토크쇼 잠깐만’을 비롯해 지난 봄 방송된 연중기획 ‘국민의원’의 후일담과 2018년 평창올림픽 성화봉송에 참여한 멤버들의 생생한 현장 비하인드 등 풍성하고 다채로운 뉴스들로 채워졌다는 설명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번 ‘무한뉴스’에서는 메인 앵커로 돌아온 유재석의 날카로운 진행으로 멤버들이 진땀을 흘렸다. 특히 유재석·박명수·정준하·하하·양세형과 함께 예능계 ‘프로봇짐러’로 활약 중인 조세호까지 함께해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12주 만에 녹화 현장에 모인 무한도전 멤버들은 촬영에 임하는 소감을 온몸으로 표현하며 “열심히 하는 것은 기본이고 잘하겠다”고 다짐했다.

과연 한자리에 모인 무한도전 멤버들이 ‘무한뉴스’를 통해 토요일 저녁 안방극장에 어떤 색다른 웃음과 감동을 선사해줄지 오는 25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되는 ‘무한도전’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