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차남’ 김갑수VS이재룡, 대판싸움…최수영♥온주완 어쩌나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MBC '밥상 차리는 남자' 김갑수, 이재룡 / 사진제공=김갑수프로덕션

MBC ‘밥상 차리는 남자’ 김갑수, 이재룡 / 사진제공=김종학프로덕션

MBC 주말드라마밥상 차리는 남자속 김갑수와 이재룡 사이의 싸움이 포착됐다.

매회 자체시청률을 경신하며 주말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는 ‘밥상 차리는 남자’(극본 박현주, 연출 주성우) (이하 ‘밥차남’) 측은 24일 멱살잡이를 벌이고 있는 김갑수(이신모 역)과 이재룡(캐빈 밀러 역), 그리고 이에 경악을 금치 못하는 최수영(이루리 역)과 온주완(정태양 역)의 모습이 담긴 현장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밥차남’ 22회에서는 신모는 그 동안 루리와 태양이 자신을 속이고 만남을 지속해왔다는 사실을 알고 분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여기에 캐빈은 오매불망 찾아 헤맸던 친아들이 자신의 최측근인 태양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된 상황이와 함께 분노한 신모가 태양의 따귀를 때리는 모습을 캐빈이 목격하며 극이 종료돼 향후 스토리 전개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상승하고 있다.

이 가운데 사진 속 이재룡은 김갑수의 멱살을 움켜쥐고 있다이재룡은 불타는 눈빛으로 김갑수를 노려보며 금방이라도 그의 얼굴에 주먹을 날릴 기세다이 모습에서 김갑수를 향한 그의 참을 수 없는 분노가 고스란히 느껴진다그런가 하면 김갑수는 이재룡의 돌발 행동에 깜짝 놀란 모습. 이도 잠시 그도 역시 분노에 차올라 언성을 높이고 있다한껏 격앙된 두 사람의 모습에 최수영과 온주완은 말릴 수 조차 없는 상황이에 두 사람의 싸움이 점점 더 격렬해질 것을 예감케 해 본 방송에 대한 이목이 집중된다

뿐만 아니라 극중 최수영과 온주완, 김갑수는 이재룡이 온주완의 친부라는 사실을 전혀 모르고 있는 상태다따라서 이재룡의 개입과 분노는 다른 세 사람의 입장에서는 과민한 반응이라 할 수 있는 것이에 이재룡이 온주완에게 자신이 친부라는 사실을 알린 것인지 궁금증이 증폭된다또한 이 사건이 향후 최수영과 온주완의 사랑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밥상 차리는 남자는 아내의 갑작스런 졸혼 선언으로 가정 붕괴 위기에 처한 중년 남성의 행복한 가족 되찾기 프로젝트를 그린 가족 치유 코믹 드라마. 오는 26일 오후 8 45분에 23, 24부가 연속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