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하, 배유람에 살벌한 경고 “박은빈 목에 칼 같은 거 들이대고 그러지 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SBS '이판사판' 방송화면

사진=SBS ‘이판사판’ 방송화면

SBS ‘이판사판’의 동하가 배유람에게 경고했다.

23일 방송된 ‘이판사판'(극본 서인 연출 이광영)에서는 도한준(동하)이 김주형(배유람)을 심문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도한준은 이정주(박은빈)에게 칼을 들이대고 협박한 김주형에게 “내가 여기 왜 있는지 알아? 너한테 경고하려고. 그 여자 목에 칼 같은 거 들이대고 그러지 마”라고 말했다.

이어 도한준은 “내가 목걸이 걸어줘야 하는 목에 그러면 되겠어? 너 같은 쓰레기 새끼랑 한 여자 두고 신경전 하고 싶지 않아서 그래”라고 소리지며 김주형을 압박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