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미스의 방’ 지원, 하영과 랩 대결 “JYP 보고 있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Mnet '프로미스의 방' 방송 화면 캡쳐

Mnet ‘프로미스의 방’ 방송 화면 캡쳐

하영과 지원이 Mnet ‘프로미스의 방’에서 랩 대결을 펼쳤다. 지원이 강렬한 가사로 승리를 거뒀다.

23일 방송된 ‘프로미스의 방’에서는 리듬파워가 출연해 프로미스의 랩 대결의 심판으로 활약했다. 이들은 하영과 지원을 가장 뛰어난 멤버로 지원해 최종 대결을 펼치게 했다.

하영은 가사 노트까지 가져와 “벌써 내 나이 스무 한 살. 이 나이는 내게 너무 무거워 버거워”라며 자신의 고민을 담은 가사를 불렀다.

이어 지원의 랩이 시작됐다. 지원은 “JYP에서 3년! 박진영 피디님 보고 있나? 이만큼 컸어요”라고 강렬한 가사를 불러 호응을 이끌었다.

리듬파워는 전원 지원의 손을 들어주었고 지원은 ‘쇼미더머니’ 우승 목걸이를 받아 기쁨을 감추지 못 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