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솜이 “’더유닛’ 후 실수에 대한 두려움 극복했어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에 출연중인 다이아 솜이(왼쪽부터), 아이엠 기중, 이주현 / 사진제공='더유닛', MBK엔터테인먼트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유닛’에 출연중인 다이아 솜이(왼쪽부터), 아이엠 기중, 이주현 / 사진제공=’더유닛’, MBK엔터테인먼트

KBS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더유닛에 출연 중인 다이아 솜이가 “내가더유닛출연자 중 가장 어린 막내일줄 알았는데 나보다 어린 기중과 주현이 있어 깜짝 놀랐다고 밝혔다.

솜이는 소속사를 통해 “‘더유닛’ 출연을 결심하고 실수에 대한 두려움이 생겼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나보다 어린 친구들과 동료들이 의젓하게 미션을 해나가고 어려운 일을 함께 해결하는 모습을 보고 두려움보다는 더 재미있게 프로그램에 임할 수 있게 됐다친구들을 통해 큰 힘을 얻는다고 덧붙였다.

또 항상 도움을 받던 입장에서이제는 누군가에게 도움을 줄 수 있고 두려움을 마주하고 헤쳐나갈수 있게 된 것이 가장 크게 달라진 점이라고 했다.

긍정적이고 털털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는 솜이가더유닛을 통해 또래 친구들을 만나 어떤 모습으로 성장하게 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다이아 솜이가 출연하는 ‘더유닛은 오는 25일 방송부터 오후 10 45분으로 시간을 옮겨 방송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