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소연, 2017 한류힙합문화대상 인기상 수상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전소연/사진제공=큐브 엔터테인먼트

전소연/사진제공=큐브 엔터테인먼트

전소연이 2017 한류힙합문화대상 인기상을 수상했다.

전소연은 지난 2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제 5회 K-HIPHOP 한류힙합문화대상 시상식에서 인기상을 수상했다.

2017 한류힙합문화대상은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페스티벌로 대한민국 국가브랜드를 전세계에 널리 전파하며 위상을 드높여온 힙합퍼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명예적 보상을 실현하고자 열게 된 행사. (사)한국힙합문화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고양시문화재단 등이 후원했다.

전소연은 지난 5일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한 솔로 데뷔 곡 ‘젤리’를 발표했다. 소속사 선배인 펜타곤 이던, 우석을 비롯한 워너원 라이관린, ‘쇼미더머니6’ 조우찬 등 큐브 소속 선후배 래퍼 들이 뮤직비디오에 우정 출연해 전소연의 솔로 데뷔를 지원사격하고 나서 화제 된 바 있다.

인기상을 수상한 전소연 이외에 대상 다이나믹 듀오(DYNAMIC DUO), 특별명예대상 팝핀현준-박애리, 최우수상 행주(윤형준), 우수상 트루디(김진솔), 신인상 주노플로(박준호), 프로듀서상 라이머, 힙합 레이블상 필굿뮤직, 비보이 대상 진조크루(김준헌 외), 팝핀 대상 팝핀 호진(강호진), 락킹 대상 락커몽(김승현), 안무가 대상 Bboy Virus(황대균), DJ 대상 DJ Mulder(정성호), 힙합문화공헌상 김요셉 등이 수상하였다.

전소연이 직접 작사-작곡한 솔로 데뷔 곡 ‘젤리’는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됐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