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경림의 레드카펫’ 백윤식 “여전히 여배우와의 로맨스 연기 꿈꿔”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tv조선 ‘무비&컬처 박경림의 레드카펫’ 백윤식 / 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무비&컬처 박경림의 레드카펫’ 백윤식 / 사진제공=tv조선

배우 백윤식이 TV조선무비&컬처 박경림의 레드카펫’ (이하레드카펫’)에 출연한다.

24일 방송될레드카펫에는 신작 영화반드시 잡는다에 출연한 배우 백윤식이 등장해 입담을 뽐낸다.

백윤식은 영화에 같이 출연했던 성동일에 대해 “()동일이가 캐릭터에 완전히 빠져 생활처럼 연기를 해 나도 함께 작품에 빠질 수 있었다연기를 하면서 쾌감을 느꼈다최고로 좋은 작품에 최고 좋은 역할에 캐스팅 되어 기쁘다고 말하며 그에게 “너 연기 많이 늘었다고 칭찬했다는 후일담을 공개했다.

이어 MC 박경림이 ‘이병헌신하균송강호김윤석’ 등 함께 연기했던 배우들 중 다시 만나고 싶은 배우를 묻자또 만나지 않는 게 좋다고 말하는 쿨함을 보였다. 하지만 바램과는 다르게 배우 조승우와는 ‘타짜’ ‘내부자들에 이어 지금 촬영 중인 ‘명당까지 세 번이나 만났다며 아쉬워해 현장을 웃음에 빠트렸다고

백윤식은 이어 “여전히 여배우와의 로맨스 연기를 꿈꾸나상대역은 누가 좋을 것 같나?”는 질문에 당황한 모습도 잠시꿈꾼다굉장히 어려운 질문인데 시나리오를 봐야 상대가 떠오를 것 같다며 노련하고 재치있게 넘기는 모습을 보였다.

백윤식이 출연하는무비&컬처 박경림의 레드카펫은 오는 24일 오전 10 30분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