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 뮤지컬도 접수… ‘에드거 앨런 포’ 호평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에드거 앨런 포' 정동하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에드거 앨런 포’ 정동하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가수 정동하가 뮤지컬에드거 앨런 포속 광기어린 천재에드거 앨런 포로 완벽 변신해 호평을 이끌어냈다.

정동하가 주연을 맡은 뮤지컬에드거 앨런 포검은 고양이’ ‘어셔가의 몰락’ ‘함정과 진자 19세기 영미 문학의 큰 반향을 일으킨 추리 소설의 창시가이자 비운의 천재 작가로 알려진 에드거 앨런 포의 태생부터 죽음까지 베일에 싸인 그의 삶을 무대로 옮겼다.

지난 17일 진행된 첫 공연에 이어 22일 공연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정동하는너무 멋진 역할을 맡게 되어 영광이다. 첫 공연 때 많이 떨렸는데 하면 할수록 앞으로의 공연이 기대가 되는 특별한 공연인 것 같다. 최선을 다해서 작품에 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앞서 얼마 전 진행된에드거 앨런 포프레스콜에서 뮤지컬 넘버27 ‘영원을 열창하며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극찬을 받은 정동하는 유난히 어려운 곡들이 많은 것들에 대한 질문에 대해사실에드거 앨런 포에는 기존 뮤지컬에 나오지 않는 음역대들이 많다. 작품에 누가 되지 않게 하나하나 놓치지 않도록 연습을 많이 하고 있다며 남다른 각오를 전하기도 했다.

뮤지컬롤리폴리를 시작으로요셉 어메이징’ ‘잭 더 리퍼’ ‘노트르담드 파리’ ‘두 도시 이야기’ ‘투란도트등에 출연하며 차근차근 입지를 다져온 정동하. 그는 2017 대구 딤프어워즈에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으며에드거 앨런 포를 통해 뮤지컬계에서 입지를 굳힐 예정이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