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부선 “김구라는 내 스타일, 설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라디오 스타’ 방송화면 캡처

“3년 전 김구라를 처음 보고 설렜어요.”

배우 김부선이 22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 스타’에서 이 같이 말했다. 그는 자신을 위해 진심어린 조언을 하는 김구라에게 “전화번호 좀 달라”며 고백했다.

김부선은 이날 “3년 전 김구라를 처음 봤는데 설렜다”며 “박식하고 유머 감각까지 갖춰 내 스타일”이라고 털어놨다.

김구라는 당황하며 “우리 어머니 놀라신다”고 웃었지만, 김부선은 계속해서 “진지하게 생각해달라”며 주위를 웃게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