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드벨벳 조이 “SM 들어오니, 우물 안 개구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한끼줍쇼’ 방송화면 캡처

“SM엔터테인먼트에 들어오니 우물 안 개구리였다는 걸 알았어요.”

그룹 레드벨벳 조이가 22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 이 같이 말했다.

강호동은 “언제부터 예쁜 걸 알았느냐”고 물었고, 조이는 “사람들이 ‘예쁘다’고 해주니 동네에서 가장 예쁜 줄 알았다”며 웃었다.

조이는 “이후 회사(SM엔터테인먼트)에 들어오니 다 예쁘더라”며 “우물 안 개구리였다는 걸 알았다”고 회상했다. 그는 이어 “아이린을 처음 보고 예뻐서 깜짝 놀랐다”고 덧붙였다.

조이와 아이린은 각각 강호동과 이경규와 팀을 이뤄 한 끼에 도전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