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 ‘개냥’에서 반려견 산책 성공! “가고 싶은 곳 다 가~”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 화면 캡쳐

tvN ‘대화가 필요한 개냥’ 방송 화면 캡쳐

tvN 예능프로그램 ‘대화가 필요한 개냥’에 출연한 배우 윤은혜가 반려견 기쁨이의 첫 산책을 시도했다.

22일 ‘대화가 필요한 개냥’은 반려견 기쁨이와 첫 산책에 나선 윤은혜의 모습을 담았다.

윤은혜는 앞서 집에서 기쁨이의 산책 훈련을 마쳤다. 그러나 기쁨이는 밖에 나오자 제대로 걷지 못하고 주저했다.

윤은혜는 걱정했으나, 이내 기쁨이는 뛰어다닐 만큼 신나게 산책을 즐겼다. 윤은혜는 환하게 웃으며 “기쁨이가 가고 싶은 곳 다 가자”고 따라다녔다.

윤은혜는 이후 인터뷰에서 “기쁨이가 지압길을 걷더라. 쉽지 않은 길을 걷는 걸 좋아하는 것 같다”며 웃었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