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윤계상, 500만 돌파 공약 지킨다… “12월 팬들과 식사”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윤계상 /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윤계상 /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윤계상이 영화 ‘범죄도시’ 500만 관객 돌파 공약을 실천한다.

윤계상은 오는 12월 22일 서울 강남 소재의 한 식당에서 팬들과 식사를 즐긴다. 공식 팬클럽 연인계상 회원은 누구든지 행사에 응모 가능하며 윤계상이 직접 추첨한다.

이는 지난 10월 공식 팬클럽 연인계상이 ‘범죄도시’를 단체 관람한 날, 윤계상이 “관객 수 500만 명을 돌파할 시 팬들과 함께하는 식사 자리를 마련하겠다”던 약속을 지키기 위한 자리다.

윤계상은 ‘범죄도시’에서 신흥범죄조직 보스 장첸 역을 맡아 인생 첫 악역에 도전했다. 긴 장발을 내세운 파격적인 외모 변신은 물론 연변 사투리를 구사하며 장첸을 완벽하게 그려내며 ‘인생 캐릭터’를 만났다는 호평을 들었다. 최근 각종 방송 프로그램에서 장첸 캐릭터가 패러디 되는 등 ‘장첸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다.

윤계상의 공약 실천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