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그린어워드 남우조연상’ 이정열 “더 열심히 걷겠다”..차기작은 ‘모래시계’·’마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정열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열 / 사진제공=인사이트엔터테인먼트

‘제6회 예그린뮤지컬 어워드’에서 남우조연상의 거머쥔 배우 이정열이 “앞으로도 천천히, 열심히 걷는 배우가 되겠다”고 밝혔다.

올해로 뮤지컬 배우로서 데뷔 10년 차에 접어든 이정열은 지난 20일 흥인동 충무아트센터에서 열린 ‘제6회 예그린뮤지컬 어워드’에서 “불모의 땅에 꽃씨를 뿌리며 묵묵히 걸어오신 선배님들과 지금 이 순간에도 내일을 꿈꾸는 후배들에게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정열은 1996년 음반 ‘On The Ground’를 발표하며 가수로 데뷔했다. 이후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미스사이공’ ‘모차르트’ ‘아이다’ ‘잭더리퍼’ ‘그날들’ ‘영웅’ 등 굵직한 작품에 출연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최근 이정열은 뮤지컬 ‘모래시계’와 tvN 드라마 ‘마더’의 출연을 확정 짓고 준비에 한창이다.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활약할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