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터처블’ 진구·김성균·고준희·정은지, ‘대본 삼매경’ 현장 포착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JTBC '언터처블' 대본 리딩 현장 / 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JTBC ‘언터처블’ 대본 리딩 현장 / 사진제공=JTBC ‘언터처블’

배우 진구·김성균·고준희·정은지가 출연하는 JTBC 새 금토드라마언터처블의 촬영 현장이 공개됐다.

언터처블’(극본 최진원, 연출 조남국) 측은 22일 나란히 앉아 대본을 보고 있는 진구, 정은지의 사진을 공개했다김성균과 고준희 역시 극중 부부답게 함께 대사를 맞춰 보고 있다네 사람의 집중하는 눈빛에서 연기 열정이 느껴진다

뿐만 아니라 진지한 눈빛으로 대본을 바라보는 박근형의 모습도 있다. 김성균과 신정근의 모습도 포착해 작품에 기대를 높인다.

언터처블’ 제작진은 “출연자들은 모두 대본에 몰입하며 연기 열정을 불태우고 있다”고 서렴ㅇ했다. 

언터처블은 삶의 전부인 아내를 잃고 가족의 추악한 권력과 맞서는 차남 장준서(진구)와 살기 위해 악이 된 장남 장기서(김성균), 두 형제의 엇갈린 선택을 그린다. 오는 24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