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보아, 종영 소감 “얄미운 홍아, 끝까지 지켜봐주셔서 감사”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사랑의 온도' 조보아 / 사진제공=sidusHQ

SBS ‘사랑의 온도’ 조보아 / 사진제공=sidusHQ

SBS 월화드라마사랑의 온도에서 작가 지홍아를 연기한 조보아가 22일 소속사를 통해 “그동안사랑의 온도를 촬영하면서 좋은 배우들과 스태프들이 잘 챙겨주신 덕분에 추운 날씨에도 따뜻하게 촬영했다며 종영 소감을 밝혔다.

그는 “얄미운 홍아를 끝까지 지켜봐준 시청자들에게 감사하다열심히 준비해서 좋은 작품으로 돌아오겠다고 약속했다.

조보아는사랑의 온도에서 지홍아를 연기하며 사랑을 뺏긴 상처와 질투에 눈이 먼 행동으로 시청자들의 원성을 샀다. 그러나 특유의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를 만들어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