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생활’ 전성호 PD, “오혁의 별자리는 천칭자리…무엇이든 저울질하며 너무 잰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전성호,그녀석들의이중생활

전성호 PD가 22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음악관찰예능 ‘본업은 가수-그 녀석들의 이중생활’ 제작발표회에 참석해서 가수 오혁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씨엘의 친동생이 점성술을 볼 줄 아는데 가수 오혁이 ‘천칭자리’의 성향을 많이 가지고 있다고 하더군요.”

tvn ‘본업은 가수-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이하 ‘이중생활’)’의 연출을 맡은 전성호 PD가 오혁의 성향에 대해 이같이 밝혔다.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이중생활’ 제작발표회에서다.

전성호 PD는 “씨엘의 친동생이 오혁의 별자리는 ‘천칭자리’인데 무엇이든 양쪽으로 저울질을 하는 ‘천칭자리’의 성격을 갖실제로 갖고 있다”이라며 “오혁이 너무 재는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너무 재서 그런지 말을 거의 안 하지만 입을 열기만 하면 웃음을 빵빵 터뜨려 MC들의 사랑을 독차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중생활’은 오는 23일 오후 10시 50분에 tvN에서 처음 방영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