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녀석들2’ 양익준 “이 정도로 좋은 대본은 처음 본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OCN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양익준 / 사진제공=OCN

OCN ‘나쁜 녀석들: 악의 도시’ 양익준 / 사진제공=OCN

OCN 주말드라마 나쁜녀석들: 악의 도시에 출연하는 영화감독 겸 배우 양익준이 드라마 선택 이유로 대본’을 꼽았다.

오는 12 16일 첫 방송되는나쁜녀석들: 악의 도시’(극본 한정훈, 연출 한동화)는 ‘나쁜녀석들이 부패한 권력 집단에게 통쾌한 한방을 날리는 액션 느와르 드라마이다. 양익준은 극 중 형사 장성철을 연기한다.

양익준은 장성철을 “표현 방식이 굉장히 자유분방하고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전혀 의식하지 않는다고 소개했다. 이어괴팍하고 종잡을 수 없지만 약점을 가지고 있고 그로 인해 오해를 사기도 하는 사실적인 인물이라고 덧붙였다.

이 작품을 선택한 이유는 ‘대본’이라며 해외에 있는 동안 대본을 받았다. 너무 재미있어서 안 하면 안 되겠다는 생각이 확 들었다”고 밝혔다. 또 영화, 드라마 통틀어서 이 정도로 좋은 대본은 처음 본다. 여기에 인물과 상황에 대한 감독님의 완벽한 지시가 더해지니 더할 나위 없다며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마지막으로 양익준은분명히 한국 드라마의 하나의 기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올 겨울 엄청난 센세이션을 일으킬 드라마가 등장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많이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