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측 “이승기·이상윤·육성재·양세형, ‘집사부’ 출연 논의중”(공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이승기(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사진=조준원 기자, 이승현 기자

이승기(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사진=조준원 기자, 이승현 기자

SBS 측이 새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캐스팅 소식과 관련해 “확정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SBS 예능 관계자는 22일 텐아시아에 “이승기, 이상윤, 비투비 육성재, 양세형이 ‘집사부일체’ 출연을 두고 논의중이다. 확정된 것은 없다”고 말했다.

‘집사부일체’는 남자 연예인들이 국내 명사의 집에 찾아가 1박 2일간 지내는 모습을 담아내는 예능 프로그램으로 현재 포맷과 캐스팅, 촬영 일정 등을 논의 중이다.

이승기는 지난달 30일 전역하고 활동을 재개하고 tvN 드라마 ‘화유기’로 드라마 복귀를 알렸다. 특히 ‘집사부일체’ 출연을 확정 짓는다면 드라마, 예능 등 다방면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