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생은’ 정소민, 이민기와 동침 거절…이청아 등장에 흔들리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 방송 화면 캡쳐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 연출 박준화)의 정소민이 이청아의 등장으로 혼란스러워했다.

21일 방송된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는 고정민(이청아)와 남세희(이민기)가 만나자 흔들리는 윤지호(정소민)의 모습이 공개됐다.

세희는 술을 마시고 들어온 지호에게 “오늘도 함께 잘까요”하고 물었다. 하지만 지호는 “아니요. 오늘은 조금…”하며 거절했다. 그녀는 “피곤한 날은 코를 더 골아서 그렇다”고 말했지만 방에 홀로 남아 고민하는 모습을 보였다.

세희는 이전에 비혼주의임을 밝혔지만 정민과  결혼을 생각하며 동거했던 사이였던 것. 그들 사이에 아이 문제까지 있었던 것을 알게 된 지호는 혼란스러워했다. 이어 세희가 “제 인생에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라고 말한 것을 떠올리며 더욱 고민에 빠졌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