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가.방’ 김준현이 음식 거부? 분홍색 카레에 ‘충격’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스카이 드라마 '여행가.방'/제공=Sky TV

스카이 드라마 채널 ‘여행가.방’/제공=Sky TV

개그맨 김준현이 스카이 드라마 채널 ‘여행가.방’에서 분홍색 카레를 보고 충격에 빠졌다.

김준현은 오는 22일 오후 8시 30분 공개되는 ‘여행가.방’2회에서 일본의 돗토리현을 방문한다.

돗토리현의 지역 음식을 소개하던 중 지역 전문가 김연주 씨가 출연자를 위해 현지 음식을 날라왔다. 김연주 씨가 지역의 대표 음식으로 가져온 것은 분홍색 카레와 분홍색 간장이었다.

지난 첫 방송 때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서 보드카와 킹 크랩을 시식했던 MC 김준현과 오상진은 2회에서도 맛있는 현지 음식을 기대했다. 하지만 처음 본 분홍색 카레에 당황했다. ‘먹방 요정’ 김준현도 음식을 앞에 두고 착잡한 표정을 지었다.

김연주 씨는 몸에 좋은 식재료인 비트를 사용해 분홍 색깔을 낸 것이라며 적극적으로 음식을 권했다. 분홍색 카레를 먹은 출연진의 반응은 본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오상진은 분홍색 간장에 호감을 보이면서 분홍색을 좋아하는 아내 김소영을 위해 따로 챙겨가려고 했다는 후문이다.

이외에도 청바지색 햄버거와 아이스크림을 판매하는 독특한 일본 음식에 MC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일본 돗토리현 이야기를 담은 ‘여행가.방’은 오는 22일 오후 8시 30분 공개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