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데이키즈, “김보경과 부른 ‘이별 선물’ 순위가 ‘가을 안부’보다 높았으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보경,먼데이키즈,쇼케이스

가수 김보경과 먼데이키즈가 21일 오후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듀엣곡 ‘이별선물’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 참석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먼데이키즈가 “김보경과 함께 부른 ‘이별 선물’이 제 노래 ‘가을 안부’보다 음원 차트에서 순위가 더 올라가길 바란다”고 밝혔다.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두 사람의 듀엣 싱글 앨범 ‘이별선물’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다.

먼데이키즈는 쇼케이스의 사회를 맡은 MC 딩동으로부터 “‘이별 선물’이 음원 차트에 진입하고 있는데 먼데이키즈의 ‘가을 안부’도 같이 차트에 올라가고 있다”는 말을 듣자 “‘이별 선물’의 순위가 더 높이 올라갔으면 한다”고 답했다.

훈훈한 분위기는 먼데이키즈의 덕담으로도 이어졌다. 먼데이키즈는 김보경에 대해 “국내에서 몇 안 남은 여성 록 보컬리스트이자 열정적인 가수”라고 칭찬했다.

‘이별선물’은 노을의 ‘청혼’을 작사한 박채원, 작곡가 한재준(Takey), 가수 범키가 만든 곡이다. 범키는 작곡에 참여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