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대세’ 솔빈, 패션쇼핑몰 공식모델 발탁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라붐 솔빈 / 사진제공=엔터식스

라붐 솔빈 / 사진제공=엔터식스

그룹 라붐의 솔빈이 패션쇼핑몰의 모델로 발탁되며 ‘광고계 대세’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21일 소속사에 따르면 솔빈은 ‘엔터식스’의 새로운 모델로 발탁됐다. 이 브랜드에는 앞서 AOA 설현, 배우 윤균상 등 대세 연예인들이 모델로 활동해왔다.

브랜드 관계자는 “솔빈만의 밝고 건강한 에너지가 브랜드 이미지에 새로운 매력을 더해줄 거라 판단했다”고 솔빈을 모델로 선정한 이유를 설명했다. 솔빈은 앞으로 공식모델로서 광고 촬영 등 다양한 활동을 선보인다.

솔빈은 이국적인 외모와 이와는 반대되는 털털한 성격으로 사랑받고 있다. 화장품, 요식업, 아웃도어 브랜드 등 다양한 분야의 광고 모델로도 활약하며 현재 CF모델 섭외 1순위로 꼽히고 있다는 설명이다.

현재 솔빈은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의 진행을 맡고 있으며 최근 OCN 월화드라마 ‘멜로홀릭’에서 김민정 역을 맡아 연기도 선보이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