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대3’ 스페셜 MC 이주연, 예능감↑”남자? 진짜 많죠”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화장대를 부탁해3' 이주연 스페셔MC 출격/ 사진제공=패션앤

‘화장대를 부탁해3’ 이주연 스페셔MC 출격/ 사진제공=패션앤

걸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이주연이 ‘화장대를 부탁해3’스페셜 MC로 출격한다.

21일 방송되는 여성채널 패션앤(FashionN) ‘화장대를 부탁해3’에서는 이주연이 청하를 대신해 스페셜 MC로 등장한다.

이주연은 ‘팔로우미S’를 진행했던 때를 떠올리며 “그 땐 앉아서 수다 떠는 느낌이었는데 정식으로 큐카드까지 들고 서서 진행을 하려니 긴장이 된다며”고 소감을 밝혔다.

MC 이특은 이주연에게 뷰티마스터 군단에 앉아있는 리지를 가리키며 어떤 느낌이냐고 물었고, 그는 “가소롭다”고 말해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주연은 “리지가 메이크업을 잘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도화살 메이크업을 하면서 왜 남자는 못 끌어당기는지 의문이다”고 말해 한 번 더 폭소를 자아냈다.

이주연은 이날 게스트로 나온 청하에게도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그는 집순이를 자처하며 가짓수가 적은 화장대를 공개한 청하에게 “남자가 생기면 조금씩 늘어날 것”이라며 뼈있는 한 마디를 던졌다.

이주연의 ‘남자’ 언급에 리지는 “언니 진짜 많잖아”라고 농담을 던지고, 이주연은 천연덕스럽게 “저 진짜 많죠”라고 답해 녹화장을 또 다시 유쾌한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후문이다.

이주연이 MC로 나선 ‘화장대를 부탁해3’는 21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