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리티’, 오늘(23일) 블락비편 첫 공개… ‘신과 함께’ 패러디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net M2 '아이돌리티'

사진=Mnet M2 ‘아이돌리티’

M2 ‘아이돌리티-블락비 신과 함께’가 베일을 벗는다.

Mnet(엠넷)의 디지털 채널 M2(엠투)는 오늘(23일) 오후 7시 네이버TV 채널을 통해 ‘아이돌리티-블락비 신과 함께’ 첫 에피소드를 공개한다.

올해 첫 ‘아이돌리티’의 주인공은 지난 8일 신곡 ‘떠나지마요’로 돌아온 블락비다. 지난해 ‘갓세븐의 TMI 연구소’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는 ‘아이돌리티’. 이번엔 블락비만을 위해 지옥에서의 재판을 재현했다.

블락비는 ‘아이돌리티’를 통해 2018년 첫 천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중인 영화 ‘신과 함께’를 콘셉트로 팬들에게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들은 각자 염라대왕, 저승차사(변호인), 판관, 그리고 죄인으로 분해 과거에 지었던 죄에 대한 재판을 진행한다.

첫 에피소드의 무대 ‘태만지옥’에서 재판받을 죄인은 재효다. 이번 에피소드를 통해 공개될 재효의 죄는 물론, 블락비 멤버들의 깨알 상황극 연기에 벌써부터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이고 있는 상황이다.

M2의 ‘아이돌리티’는 ‘모두를 위한 예능, 모두를 위한 음악쇼는 있는데, 왜 아이돌만을 위한 예능 프로그램은 왜 없을까’라는 질문에서 착안한 웹 예능 프로그램이다. ‘가장 핫한 아이돌에게 지금 가장 핫한 트렌드를 적용해 오직 한 팀만을 위한 버라이어티쇼’를 콘셉트로 한다.

‘아이돌리티-블락비 신과 함께’는 23일 오후 7시 첫 에피소드를 시작으로 오는 30일과 2월 6일 네이버TV에서 새로운 에피소드를 공개하며, 2월 13일 오후 7시에는 엠넷에서도 만나볼 수 있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