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 놈 잡는 가짜 형사가 온다…’의문의 일승’ 공식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SBS '의문의 1승'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SBS '의문의 1승'

SBS ‘의문의 1승’ 공식 포스터 / 사진제공=SBS ‘의문의 1승’

진짜 나쁜 놈들 잡는 가짜 형사가 온다.

SBS 새 월화극의문의 일승’(극본 이현주, 연출 신경수)이 공식 포스터를 공개하며 드라마의 시작을 알렸다.

의문의 일승은 가짜 형사 오일승의 인생 몰빵 배짱 활극. ‘누명 쓴 사형수에서 ‘어쩌다 탈옥수가 된 의문의 한 남자가 ‘가짜 형사 오일승이 되어 숨어 있는 적폐들을 쳐부수는 이야기를 그릴 예정이다.

먼저 윤균상의 사진에서는 오일승(윤균상형사의 반전 신분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겉으로는 경찰복을 입은 영락없는 형사 오일승이지만 찢어진 종이 속에는 수감 번호가 적힌 죄수복을 입은 사형수 김종삼(윤균상)이 자리하고 있는 것누명 쓴 사형수에서 가짜 형사로 살아가는 오일승 캐릭터를 볼 수 있는 포스터는 한눈에 캐릭터를 파악하게 하며 흥미를 자아낸다.

2인 포스터에는 오일승의 신분을 의심하는 진진영(정혜성), 이를 회피하는 윤균상의 모습으로 두 사람의 관계를 흥미롭게 담아냈다진진영의 마음을 대변하는 듯한 ‘도둑사형수가짜형사??, 진짜 모습이 뭐야?’라는 문구는 두 사람의 모습과 어우러지며 시선을 사로잡는다뿐만 아니라 수갑으로 연결된 두 사람은 아슬아슬한 케미를 보여주며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게감을 더하는 연기파 배우가 총출동한 단체 포스터는 6 6색 캐릭터의 개성이 드러난다진짜보다 더 진짜 같은 가짜 형사 윤균상도도한 분위기의 마이웨이 능력자 형사 정혜성정 넘치는 아재형사 김희원(박수칠)은 총을 들어 형사임을 암시했다

무엇보다 ‘진짜 나쁜 놈들을 잡으러 왔다!’는 문구와 정면을 바라본 윤균상의 강한 시선이 어우러지며 이목을 집중시킨다두려움이 없어 보이는 윤균상함께 팀플레이를 예고하고 있는 정혜성김희원의 모습은 이들이 보여줄 활약에 기대감을 치솟게 한다.

또 윤균상의 스승인 장현성(강철기)은 중후함이 느껴지는 모습을 통해 강렬함을 선사한다. 윤유선(국수란)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냉철한 전략가의 모습을 표현했다수읽기의 달인이자 기회주의자 최원영(장필성)은 거만하면서도 여유로운 모습으로 시선을 강탈한다이처럼 캐릭터의 매력이 오롯이 드러난 단체포스터는 극중 이들이 펼칠 이야기에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의문의 일승 오는 27일 처음으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