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김생민의 영수증’, 시즌제로 정규편성…26일 첫 방송”(공식입장)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KBS2 '김생민의 영수증' 김생민·김숙·송은이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KBS2 ‘김생민의 영수증’ 김생민·김숙·송은이 / 사진제공=몬스터유니온

KBS2 ‘김생민의 영수증’이 정규편성을 확정했다.

21일 KBS는 “‘김생민의 영수증’이 오는 26일 일요일 오전 10시 30분에 첫 정규 방송을 확정했다”며 “’김생민의 영수증’은 본래 15분의 실험적인 예능프로그램이었으나 첫 방송 후 시청자들의 연이은 정규 요청으로 이례적으로 70분 확장 편성을 확정했다. 총 10회 시즌제로 방송된다”고 밝혔다. 이어 “’김생민의 영수증’은 정규 방송 이외에도 매주 수요일 밤 11시에 스페셜 방송을 편성해 매주 2번 안방극장을 찾아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김생민의 영수증’은 팟캐스트 ‘송은이 김숙의 비밀보장’의 경제자문위원이었던 김생민의 이름을걸고 ‘김생민의 영수증’이라는 별도의 프로그램으로 공개된 팟캐스트. ‘김생민의 영수증’은 첫 공개와 함께 메가 히트를 기록했으며, 이례적으로 KBS2를 통해 토요일 오후 10시 45분에 15분 편성을 확정 지으며 또 한번 화제를 불러 모았다.

이후 ‘김생민의 영수증’은 팟캐스트를 제작해온 컨텐츠랩 비보와 몬스터 유니온이 합작하여 공중파 입성에 성공했다. 컨탭츠랩 비보와 몬스터 유니온의 합작 시너지는 예상외로 컸다. 팟캐스트에서 공중파 첫 입성에 이어 틈새시장을 노린 최초 15분 편성, 김생민 제1의 전성기 시작 등 다양한 신기록과 함께 전국을 ‘스투핏(STUPID)!’과 ‘그뤠잇’ 열풍으로 들썩이게 만들었다. 자발적으로 생성된 애청자들을 중심으로 ‘김생민의 영수증’에 대한 정규청원이 끊임없이 이어진 끝에 드디어 정규편성이 확정됐다.

‘김생민의 영수증’ 제작진은 “우선 정규 편성을 위해 응원을 보내주신 수많은 ‘영수증’ 시청자 분들께 감사 드린다.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일요일 오전 10시 30분이라는 시간대에 파격적으로 편성된 만큼 대한민국 국민들의 소비생활에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알찬 프로그램을 선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힌 뒤 “모든 멤버들이 초심을 잃지 않겠다는 생각이다. 시작과 마지막이 똑같은 성실한 프로그램으로 다시 찾아 뵙겠다. 다시 한번 정규 편성에 감사 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생민의 영수증’은 오는 11월 26일 일요일 오전 10시 30분 KBS2를 통해 처음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