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서, TV조선 ‘대군’ 출연 확정…첫 사극+진세연과 대립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배우 윤서 / 사진제공=웰메이드예당

배우 윤서 / 사진제공=웰메이드예당

배우 윤서가 TV조선 드라마 ‘대군(극본 조현경, 연출 김정민)’에 출연한다.

21일 소속사 웰메이드예당에 따르면 윤서는 ‘대군’에서 고려왕실의 후손으로 뛰어난 미모와 부를 소유한 ‘정설화’ 역을 맡아 데뷔 이후 첫 사극에 도전한다.

윤서가 연기할 ‘정설화’는 부족함 없이 넘치는 사랑을 받고 자라 두려움 모르고 소유욕 강한 인물, 자신의 정혼자 ‘이휘’를 포함한 만인에게 사랑 받는 ‘성자현(진세연)’을 지켜보며 질투의 화신으로 분해 지독한 욕망과 집념을 보여 줄 예정이다.

윤서의 소속사 웰메이드 예당은 “윤서에게 이번 작품이 데뷔 후 첫 사극인 만큼 설레임과 기분 좋은 긴장감으로 캐릭터 분석에 최선을 기울이고 있다. 연기는 물론 외적인 모습에서도 현대극과는 또 다른 배우 윤서의 매력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012년 SBS ‘가족의 탄생’으로 데뷔한 윤서는, KBS ‘오늘부터 사랑해’, tvN ‘응답하라1994’, MBN ‘천국의 눈물’, tvN ‘연애조작단:시라노’, SBS ‘딴따라’ 등의 작품에서 활약했다. 특히 ‘응답하라1994’에서는 ‘해태(손호준)의 그녀’ 차애정 역을 맡아 청순하고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발산했다.

윤서가 출연하는 TV조선 드라마 ‘대군’은 2018년 1월 방송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